'교통약자형 복지자동차의 기술동향과 미래전망' 세미나

기사입력
【대구=뉴시스】제갈수만 기자 = DGIST(대구경북과학기술원, 총장 신성철)는 20일 오후2시 인터불고호텔에서 ‘교통약자형 복지자동차의 기술 동향과 미래전망’ 세미나 및 교류회를 개최한다.

복지자동차 개발 분야에 대한 기술분석과 정보교류 및 향후 정책적 대안에 대한 논의를 위해 산·학·연·관의 전문가 및 기업인 1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.

한국생산기술연구원 실버기술개발단 원병희 단장의 '고령화 사회와 복지기술-역할과 의의', 근로복지공단 재활공학연구소 류제청 팀장의 '교통약자를 위한 관련 산업 기술현황'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다.

또 DGIST 손준우 박사의 ‘복지자동차와 미래형 자동차 기술 전망’에 대한 주제발표와 고령화 사회와 복지기술에 대한 전문가 패널들의 토의가 이루어진다.

한편 이번 세미나 및 교류회는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주최하고, DGIST가 주관한다.

DGIST 손준우 박사는 "이번 세미나를 통해 국내에서 연구 및 산업기반이 취약한 교통약자(고령자, 장애인 등)를 위한 복지자동차 개발 분야에서 신산업 기반 확보를 위한 기술교류의 장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."고 말했다.

jgsm@newsis.com

<저작권자ⓒ '한국언론 뉴스허브' 뉴시스통신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.>